지역사회건강조사 16일부터 실시...코로나19 문항도 포함
지역사회건강조사 16일부터 실시...코로나19 문항도 포함
  • 김나현 기자
  • 승인 2020.08.06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 19세 이상 성인 약 23만 명 대상
조사 가구 방문, 전자조사표 이용해 일대일 면접조사

[메디칼업저버 김나현 기자] 질병관리본부가 오는 16일부터 10월 31일까지 전국 성인 23만 명을 대상으로 '2020년 지역사회건강조사'를 실시한다. 

올해 조사는 코로나19(COVID-19)와 관련된 문항도 한시적으로 포함된다.

질본에 따르면 조사는 보건소 소속 조사원이 표본 추출로 선정된 조사 가구를 방문, 노트북에 탑재된 전자조사표를 이용해 조사 대상자와 일대일 면접조사를 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전국 255개 지역에서 참여하며 지역별 평균 900명씩 약 23만 명이 표본 대상이다.

조사원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가구 방문 시 마스크 착용, 손 소독, 체온확인 및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조사할 계획이다.

2020년 지역사회건강조사 조사내용

설문 문항에는 흡연, 음주, 식생활 등 건강행태와 고혈압, 당뇨병 등 만성질환과 관련된 내용 뿐 아니라 코로나19 격리 또는 입원 경험의 유무, 유증상 경험, 손 씻기 실천여부 등 코로나19와 관련한 내용도 포함된다.

기초자치단체장은 지역보건법에 따라 지역 주민의 건강실태를 파악하기 위해 매년 만 19세 이상 성인을 대상으로 지역사회건강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255개 지역사회 건강통계는 각 지역에 필요한 건강정책을 수립하고, 맞춤형 보건사업을 추진하는데 활용된다.

이번 조사 결과는 내년 3월에 질병관리본부와 전국 255개 보건소에서 공표할 예정이다.

지역사회건강조사를 통해 수집된 성명, 생년월일, 연락처 등 개인정보는 건강통계 이외의 목적으로 사용되지 않으며 올해 11월 사업이 완료된 후 파기된다.

정은경 본부장과 17개 광역자치단체장은 "조사된 모든 내용은 우리 지역을 위해 매우 소중하게 활용되며, 통계법에 의해 철저히 비밀이 보장되므로 지역주민들께서는 조사원이 방문했을 때 조사에 적극 참여해달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