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일산병원, 음압형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운영
동국대일산병원, 음압형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운영
  • 정윤식 기자
  • 승인 2020.07.24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진과 환자 동선 분리해 교차감염 위험 해소…21일부터 본격 운영
동국대일산병원의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동국대일산병원의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메디칼업저버 정윤식 기자] 동국대일산병원이 환자편의 증진과 의료진의 안전까지 보장할 수 있는 시스템인 '음압형 워크스루(Walk-Thru) 선별진료소'를 지난 21일 설치·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새롭게 운영된 워크스루 선별진료소는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COVID-19)의 집단 감염 및 재유행을 효과적으로 대비하기 위해, 소독과 방역을 간편하게 할 수 있도록 고안하고 폭염과 폭우 등 기후변화에 영향을 받지 않도록 개선했다.

의료진과 피검사자의 직접적인 접촉 없이 완전하게 구분된 동선에 따라서 코로나19 검사 전 과정이 진행된다.

의료진은 레벨D방호복을 입지 않고도 안전한 검사를 진행하고, 검체채취 후 소독과 방역시간이 줄어 보다 신속하게 많은 검사가 정밀하게 진행될 전망이다.

동국대일산병원 정재우 감염관리실장은 "그동안 코로나19 장기화로 의료진과 직원들이 감염위험과 무더위로 많은 고생을 하고 있다"며 "워크스루 도입을 통해 의료진과 환자 모두가 안전한 환경에서 더욱 정확하고 신속한 진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