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브란스도 언택트 시대 동참…챗봇 'SERA' 도입
세브란스도 언택트 시대 동참…챗봇 'SERA' 도입
  • 정윤식 기자
  • 승인 2020.07.06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원안내·진료예약 등 주요 기능 24시간 접근 가능…고객소통창구 역할 기대
세브란스병원이 최근 인공지능 챗봇인 'SERA(세라)'를 도입하고 Untact(언택트) 시대에 합류했다.

[메디칼업저버 정윤식 기자] 연세대 세브란스병원도 Untact(언택트) 시대에 동참했다.

세브란스병원은 6일부터 인공지능(AI) 챗봇 서비스 '(SERA)'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세라는 365일 24시간 고객 질문에 실시간으로 답변을 제공하는 인공지능으로, 병원을 이용하는 고객들의 편의를 한층 높인 것이 특징이다.

SERA는 Severance(세브란스), Early Response(신속한 답변), AI Chatbot(인공지능 챗봇)을 조합한 단어로 고객의 질문에 신속하게 답변을 제공하는 세브란스병원의 인공지능 챗봇 서비스를 의미한다.

세라는 세브란스병원의 안내, 예약, 원무, 외래, 검진 등 다양한 서비스를 쉽고 빠르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 

고객 문의에 대해 텍스트와 이미지 등 다양한 답변을 제공하며 다빈도 문의의 경우 버튼 기능을 통해 더욱 빠르게 접근할 수 있다. 

대화창을 이용한 문의 시, 음절 또는 형태소만 입력해도 해당 질문에 대한 답변이 가능하다. 

답변에는 문의 사항과 관련된 부서에 전화 바로걸기 서비스가 함께 제공돼 채팅이 어려운 고객도 빠르고 쉽게 해당 부서와 전화 연결이 가능하다.

세라는 다양한 대화 형태를 데이터베이스로 구축해 사용자의 의도를 파악하고 질문에 부합되는 답변을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사용자와 주고받는 데이터가 축적될수록 정교한 맞춤형 답변이 가능한 '사용자 중심의 성장형 프로그램'인 것이다.

세라는 세브란스병원 홈페이지를 통해 접속하거나 세브란스병원 인공지능 챗봇 세라 URL(http://chatbot.yuhs.ac/)을 통해 직접 접속이 가능하다. 

모바일을 통한 이용 시에도 같은 방법으로 사용할 수 있다.

세브란스병원 이병석 병원장은 "세라가 주말이나 야간 등 소통채널이 운영되지 못하는 시간에 세브란스병원을 이용하는 고객들의 답답함까지 해소해 줄 수 있을 것"이라며 "136년 동안 대한민국 의료문화를 이끌어 온 세브란스의 역할이 세라를 통해 언택트 시대에도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