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아산병원, 코로나19 확진자 외래진료 방문..."방역조치 시행"
서울아산병원, 코로나19 확진자 외래진료 방문..."방역조치 시행"
  • 주윤지 기자
  • 승인 2020.06.05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칼업저버 김민수 기자

[메디칼업저버 주윤지 기자] 외래 진료를 받기 위해 서울아산병원을 방문한 환자가 코로나19(COVID-19) 양성 판정을 받아 병원은 방역조치를 시행했다.

5일 오전 7시경 서울아산병원을 방문한 A씨(남성, 69세)는 오전 7시부터 오전 9시 30분 사이 외래 진료를 보기 위해 병원에서 기다리고 있었다. 

환자 A씨는 진료를 보기 전에 관련 검사를 받았다. 그 과정에서 환자는 신관 1층 키오스크, 신관 1층 채혈실, 동관 2층 심전도실, 동관 1층 외래촬영실, 동관 지하 1층 금강산 식당을 지나갔다. 

환자가 외래 진료를 보기 위해 기다리던 중에 서울아산병원은 보건소를 통해 오전 9시 30분경 환자의 코로나19 확진 사실을 통보받아 즉각 격리했다.

또, 환자가 지나간 해당 시설들은 즉각 폐쇄 후 소독됐다. 

앞서 A씨는 지난 4일 강북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병원 관계자는 "A씨의 확진 사실이 확인된 후 서울아산병원은 즉각 방역조치를 시행하고 있으며, 접촉한 직원 및 유사한 동선으로 이동한 직원 등에 대해 예방적 차원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어 관계자는 "병원을 방문하기 전 코로나19 관련 증상이 있거나, 코로나19 검사 후 결과를 기다리는 환자 및 보호자는 병원 출입을 삼가해 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병원은 확진자 A씨와 원내 이동 경로가 겹쳐 추가 방역조치가 필요한 환자 및 보호자분들은 방역당국과 함께 역학조사 후 개별적으로 연락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