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전증 치료제 파이콤파, 단독요법·소아처방 연령 확대
뇌전증 치료제 파이콤파, 단독요법·소아처방 연령 확대
  • 신형주 기자
  • 승인 2020.05.20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자이, 이차성 전신발작 동반 혹은 부분발작 치료 4세 이상 단독요법 승인

[메디칼업저버 신형주 기자] 뇌전증 치료제 파이콤파(성분명 페람파넬)는 19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단독요법 및 소아처방 연령확대 승인을 받았다.

한국에자이의 파이콤파는 지난 2015년 12세 이상의 뇌전증 환자에서 ▲이차성 전신발작을 동반하거나 동반하지 않는 부분발작(POS) 치료의 부가요법 ▲특발성 전신성 뇌전증 환자의 일차성 전신 강직-간대발작(PGTC) 치료의 부가요법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허가받았다. 

1일 1회 1정 용법으로 2mg, 4mg, 6mg, 8mg, 10mg, 12mg 투여가 가능하다. 

파이콤파는 이번 허가 확대로 POS 4세 이상 단독·부가요법과 함께 PGTC 7세 이상 부가요법으로 투여할 수 있게 됐다.

파이콤파는 한국 환자를 절반 이상 포함한 FREEDOM 임상연구를 통해 단독요법의 유효성 및 안전성이 확인됐다. 

해당 연구는 부분발작이 있는 12~74세의 새롭게 진단받거나 불응성/재발 뇌전증 환자89명을 대상으로 한다. 

mITT를 만족한 환자군에 파이콤파의 유지 용량인 1일 4mg을 투여한 결과, 26주간의 유지기간 동안 63.0%(46/73명, 95% CI: 50.9–74.0)의 환자에서 발작이 완전 소실됐다. 

이차성 전신발작을 동반한 환자의 발작 소실율은 64.6%(31/48명, 95% CI: 49.5–77.8)였다. 

단독요법 시에도 안전성 프로파일은 기존 부가요법의 안전성 프로파일과 유사했다.

파이콤파는 단독요법 허가 이전에도 한국 환자를 대상으로 시행된 FAME 임상연구를 통해 1차 항뇌전증약(AED)에 관계없이 부가 투여 시 유효성과 안전성이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1차 항뇌전증약 투여에도 효과가 불충분한, 부분발작이 있는 12세 이상 뇌전증 환자에게 첫번째 부가약제로 파이콤파를 투여한 결과, 분석된 85명의 환자 중 80.0%(68/85 명, 95 % CI: 69.9-87.9)가 발작이 50.0% 감소했다. 

이차성 전신발작을 동반한 환자의 경우 87.5%(14/16 명, 95 % CI: 61.7-98.5)가 발작이 50% 감소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상반응의 대다수는 경증이었으며, 가장 흔한 이상반응은 어지러움(50.0%), 졸음(9.8%), 두통(8.8%) 등이었다.

또한, 파이콤파는 4~12세 동양인 소아 환자를 포함한 311 Study 임상연구를 통해 하루 한번이라는 장점과 함께 발작 종류에 상관없이 부가투여 시 소아 환자에서 전반적인 유효성과 안전성이 확인됐다. 

임상연구에 참여했던 환자 중 67%가 이상반응을 겪었는데, 이는 성인 대상으로 진행된 임상연구와 비슷한 수준이었다. 

많이 보고된 이상반응은 졸음(26%), 비인두염(19%), 어지러움(13%) 등이었다.

건국대병원 신경과 김동욱 교수는 “뇌전증 환자는 평균적으로 3.2개의 항뇌전증약을 복용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파이콤파를 단독요법으로 투약할 수 있게 되면서, 환자들이 1일 1회 1정 약물 복용으로 더욱 효과적으로 뇌전증 관리가 가능해졌다. 약물 복용 횟수를 줄이는 것은 순응도를 높여줘 장기적인 질환 관리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파이콤파는 선택적 비경합적으로 AMPA(α-amino-3-hydroxy-5-methylisoxazole-4-propionic acid) 수용체를 길항하는 새로운 기전의 뇌전증 치료제다. 

특히, 뇌 시냅스 후부 AMPA 수용체의 글루탐산 활성에 선택적으로 작용해 신경세포의 이상 흥분 현상을 억제, 뇌전증과 관련된 뉴런의 과도한 자극을 감소시킨다. 

기존 치료제와는 다른 기전을 갖고 있어 기존 약물로 발작이 조절되지 않는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 옵션을 제공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