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대의료원, RTLS 통해 간호사 업무 인수인계 효율성 UP
한림대의료원, RTLS 통해 간호사 업무 인수인계 효율성 UP
  • 정윤식 기자
  • 승인 2020.04.28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동형의료장비에 RTLS 적용해 장비 파악 한눈…인수인계 시간 크게 줄어들어 만족도 높아
RTLS와 처방전달시스템, EMR 간호기록지 연동 적용…최첨단 기술로 업무 효율 극대화

[메디칼업저버 정윤식 기자] 한림대의료원이 사물인터넷기술(IoT)을 적용한 실시간 위치추적 시스템으로 간호사 업무 인수인계에 효율성을 높여 만족도와 시간 단축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고 있다.

한림대의료원이 RTLS를 이동형의료장비에 장착해 장비의 위치와 사용현황을 컴퓨터 대시보드로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이에 간호사들의 인수인계 시간 등 업무 효율성이 증대됐다.

한림대의료원은 이동형의료장비에 실시간 위치 추적이 가능한 센서를 장착해 장비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게 했고, 더 나아가 이 시스템을 간호기록지에 연동시켜 간호사들의 업무를 효율적으로 지원하고 근무환경을 개선했다고 28일 밝혔다. 

해당 시스템은 한림대의료원 산하병원 4곳(성심병원·강남성심병원·춘천성심병원·동탄성심병원)에 도입돼 적극 시행 중이다.

작동 원리는 이렇다. 이동형의료장비에 부착된 센서(TAG)가 원내 와이파이(AP)와 통신하며 장비의 실시간 위치 및 사용현황을 파악해 컴퓨터로 알려준다. 

원내에는 와이파이가 충분하게 설치돼 있어 장비가 구석구석 어느 곳에 있든 위치추적이 가능하다. 

이 때문에 간호사들은 컴퓨터 대시보드로 RTLS가 설치된 장비의 현재 위치와 사용상태를 쉽게 볼 수 있는 것이다.

현재 센서(TAG)가 부착된 이동형의료장비는 △Bladder Scan(방광잔뇨측정기) △C.P.M Knee(무릎관절운동치료기기) △EKG(심전도기) △DVT(심부정맥혈전증검사기) △Infusion Pump(약물자동주입기) △Nebulizer(호흡기치료기) △Patient Monitor(환자감시장치) △Pulse Oximeter(산소포화도측정기) 등이 있다. 

한림대강남성심병원 108병동 심미화 UM(수간호사)은 "간호사들이 업무 인수인계 시 장비사용현황을 일일이 작성해야 해서 오랜 시간이 걸렸는데 시스템이 도입되고 나서부터는 컴퓨터를 통해 한눈에 알 수 있게 됐다"며 "장비 파악 시간이 줄어든 만큼 환자들을 돌보는 데 더 많은 시간을 사용할 수 있게 돼 간호사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고 말했다. 

실제 RTLS 도입으로 한림대의료원 산하 병원들의 간호사 업무환경은 크게 개선된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3월 한림대강남성심병원 108병동에서 근무하고 있는 간호사들을 대상으로 한 만족도 설문조사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97%가 RTLS 도입에 만족한다고 답했다. 

만족하는 이유로는 '장비 파악을 한눈에 할 수 있어서', '인수인계 시간이 짧아져서', '환자를 돌볼 수 있는 시간 확보'와 같은 편의성 및 간호 서비스 증대 부분이 많았다. 

이동형의료장비 위치 및 사용정보를 PDA와 연동하는 모습. PDA로 환자에게 사용할 의료장비를 태그한 후(왼쪽) 환자 팔찌에 있는 바코드를 태그하면(오른쪽), 사용시간 및 환자 정보 등이 자동으로 기록된다.

이어 한림대의료원은 국내 의료기관 최초로 RTLS를 통해 얻어진 이동형의료장비의 위치 및 사용정보를 기존 PDA와 연동해 OCS(처방전달시스템)와 EMR(전자의무기록) 간호기록지에 자동으로 기록할 수 있도록 확대·적용했다.

그동안 간호사들은 환자 상태·정보·사용 장비 등을 매번 수기로 작성하느라 오랜 시간이 걸렸다. 

하지만 이번에 RTLS가 OCS과 EMR 간호기록지에 자동으로 기록되면서 불필요한 수기 작성시간이 줄어들어 업무 효율성이 크게 늘어난 것이다.

이 시스템은 PDA로 환자에게 사용할 의료장비를 인식한 뒤 환자에게 지급된 팔찌의 바코드에 찍으면 장비의 시작시간 및 종료시간과 함께 언제, 어디서, 어떤 환자에게 사용했는지 자동으로 기록된다. 

기존의 수기작성에서 자동기록으로 바뀜에 따라 환자·장비의 정보가 정확히 기록되어 진료의 안전성이 크게 높아졌다

한림대의료원 관계자는 "이처럼 AI 기반의 솔루션 인프라 구축과 의료진 업무 효율 극대화를 위해 최첨단 기술을 의료현장에 적극적으로 도입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최근에는 안면인식 병동 출입 시스템과 위내시경 영상 자동판독 AI 모델 협약, AI를 활용한 생체인식기술, 한림스마트봇(챗봇) 등의 기술을 도입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선도적으로 대응하는 스마트병원으로 거듭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