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윌스기념병원, 코로나19 국민안심병원 지정
안양윌스기념병원, 코로나19 국민안심병원 지정
  • 정윤식 기자
  • 승인 2020.03.10 0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척추·관절 환자들 안심하고 치료 받을 수 있도록 감염관리에 최선 다할 예정
안양윌스기념병원 전경
안양윌스기념병원 전경

[메디칼업저버 정윤식 기자] 척추전문병원 안양윌스기념병원이 보건복지부와 대한병원협회가 공동 운영하는 국민안심병원에 지정됐다고 9일 밝혔다.

국민안심병원은 코로나19(COVID-19)가 병원 내에서 확산되는 것을 막기 위해 병원 방문부터 진료 전 과정에서 일반환자와 호흡기환자를 분리해 진료하는 병원을 말한다.

환자분류, 의료진방호, 면회제한, 감염관리강화 등의 항목 요건을 충족했을 경우에만 지정될 수 있다.

안양윌스기념병원은 A유형으로 지정됐으며, 앞으로 호흡기 환자의 외래 진료 구역을 따로 구분해 척추·관절 환자와 철저하게 분리·진료한다.

단, A유형이기 때문에 호흡기 질환 환자에 대한 입원은 불가하며 코로나19 검사가 이뤄지는 선별진료소는 운영하지 않는다.

안양윌스기념병원 이동찬 병원장은 "척추·관절 환자들이 안심하고 진료 받을 수 있도록 의료진과 직원들을 비롯해 병원에 방문하는 모든 내원객들에 대한 위생 수칙을 한층 강화하고 적극적인 감염관리와 예방활동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양윌스기념병원은 이번 국민안심병원 지정에 앞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2월 1일부터 방문객 전원에 대한 손 위생과 발열 체크, 방문증 작성 및 ITS, DUR 등을 활용해 원내 감염 방지에 힘쓰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