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본,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 연구 긴급 공모
질본,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 연구 긴급 공모
  • 전규식 기자
  • 승인 2020.02.17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체후보물질 발굴 및 확진자 면역학적 특성·평가기술 개발 등
이미지출처 포토파크닷컴

[메디칼업저버 전규식 기자]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이 코로나19(COVID-19) 치료제 및 백신 개발을 위한 연구 과제를 긴급 공모한다고 17일 밝혔다.

질본에 따르면 이번 연구는 코로나19 확진자의 혈액 자원을 확보해 치료제 개발에 필요한 항체후보물질 발굴과 백신 개발을 위한 확진자 대상 면역학적 특성 연구 및 평가기술 개발이 목적이다.

연구 과정에서 확보된 혈액 등의 자원은 국내 학계, 기업 등에게 협력 연구를 통해 공유된다.

이번 공고는 지난 5일 발표된 '코로나19 바이러스 치료제 및 백신개발 연구 착수 계획'에 따른 것으로 총 4개 과제가 학술 연구 개발용역의 형태로 실시될 예정이다.

연구과제를 살펴보면 '치료' 과제에서 1개(확진자 혈액을 이용한 치료용 항체후보물질 연구), '백신' 과제에서 3개(코로나19 바이러스 국내 확진자 대상 면역학적 특성 연구, 바이러스 면역항원 확보 및 백신 치료제 효능평가 기술 개발, 혈액 내 항체검출용 항원·항혈청 생산 및 평가)이다.

연구비는 총 4억5700만원이 배정됐으며 공모 기간은 오는 26일까지다.

국립보건연구원 김성순 감염병연구센터장은 "이번 연구 과제는 임상 적용이 가능한 코로나19 바이러스 치료제 및 백신 개발을 촉진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