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 창업주 이종근 회장 추도식 가져
종근당, 창업주 이종근 회장 추도식 가져
  • 양영구 기자
  • 승인 2020.02.10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근당 및 계열사 임직원 참석...창업주 업적과 도전정신 기려
종근당은 최근 창업주 이종근 회장의 27주기 추도식을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종근당은 최근 창업주 이종근 회장의 27주기 추도식을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사진제공 : 종근당)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종근당(대표 김영주)는 최근 창업주 故 고촌 이종근 회장의 27주기 추도식을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추도식은 유족과 종근당 및 계열사 임직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도예배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추도식 후 고촌홀을 돌아보며 창업주의 업적과 도전, 나눔의 정신을 기리는 시간을 가졌다. 

1919년 충남 당진에서 태어난 고촌 이종근 회장은 1941년 종근당을 창업하고 1960~70년대 국내 최대규모의 원료합성∙발효공장을 설립해 100% 수입에 의존하던 의약품 원료의 국산화를 이루어냈다. 1

968년 국내 최초로 미국 FDA 승인을 획득한 항생제 ‘클로람페니콜’을 일본, 미국 등에 수출해 한국 제약산업의 현대화와 국제화에 큰 업적을 남겼다. 

또 1973년 장학사업을 위한 종근당고촌재단을 설립해 기업이윤의 사회환원에 앞장섰으며, 1986년에는 헌신적으로 장학사업을 펼쳐온 공로로 국민훈장 목련장을 수상했다. 

2006년에는 결핵퇴치에 앞장선 업적을 기려 UN산하 결핵퇴치 국제협력사업단과 공동으로 국제적인 ‘고촌상(Kochon Prize)’이 제정된 바 있다. 

2010년 한국조폐공사는 한국 제약산업의 발전에 이바지한 고인의 업적을 기려 ‘한국의 인물 시리즈 메달’의 52번째 인물로 고촌 이종근 회장을 선정하고 기념메달을 발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