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위청구 처분내용 공개한다
허위청구 처분내용 공개한다
  • 김수미 기자
  • 승인 2008.02.0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보법 개정안 복지위 법안심사소위 통과

 앞으로 허위청구로 인해 행정처분을 받으면 그 내용이 모두 공표될 전망이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는 지난달 29일 강기정 의원 등이 제출한 10개 국민건강보험법 개정안을 병합 심사, 이같은 내용을 통과시켰다.

 이 법이 국회를 통과하면 허위청구가 드러난 의료기관으로서는 행정처분을 받고 또 발표로 인한 신뢰 하락 등으로 더 큰 어려움에 처할 수 있게 된다.

 개정안은 허위청구로 인해 행정처분을 받은 요양기관에 대해 그 처분과 관련된 사항을 복지부장관이 공표할 수 있도록 했다.

 그러나 명단 공개전에 위원회의 사전 심의를 거치는 사전권리구제 제도도 명시했다.

 또 업무정지처분을 받은 요양기관이 다른 사람에게 양도하거나 합병되더라도 처분의 효력이 유지되도록 했으며, 양수인에게 행정처분이나 휴·폐업한 사실 등을 의무적으로 통보토록 하고 이를 어길 경우 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