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올바이오파마 안구건조증 치료제, 中 임상 2상 완료 
한올바이오파마 안구건조증 치료제, 中 임상 2상 완료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9.10.14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SS 개선효과 확인...내년 중국 임상 3상 돌입 예정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한올바이오파마와 대웅제약이 개발 중인 안구건조증 치료제 HL036이 중국 임상에서도 안구건조증 징후의 신속한 개선을 입증했다. 

한올바이오파나는 최근 중국 파트너사인 하버바이오메드가 HL036의 중국 임상 2상을 완료했다고 14일 전했다. 

하버바이오메드는 안구건조증 환자 100명을 대상으로 HL036 0.25% 또는 위약을 1일 2회 8주 동안 점안, 효능과 안전성을 시험했다. 

그 결과 HL036은 평가지표로 설정된 건조 환경에 노출되기 전후의 객관적 안구건조증 징후(각막손상)를 빠르게 개선시켰다. 

이는 지난 4월 발표된 미국 임상 2상(VELOS-1) 결과과 일관성 있게 나타났다. 

안전성과 내약성은 위약과 비슷한 수준으로 나타났다. 

연구 책임자인 리신 시에 박사는 "안구에서 TNFR1을 통해 염증을 막는 HL036의 작용기전은 혁신적인 접근방법이 될 수 있다"며 "이번 임상의 성공적 결과를 통해 더욱 완성도 높은 임상 3상 설계가 가능해져 중국 안구건조증 환자들에게 더 큰 희망을 가져올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HL036은 염증을 유발할 수 있는 TNF를 억제해 안구건조증, 포도막염 등의 염증성 안구질환을 치료하기 위해 개발되고 있는 한올바이오파마의 바이오신약이다. 

현재 미국에서 안구건조증 임상 3상이 진행 중이다. 

지난해 150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된 HL036 미국 임상2상 시험(VELOS-1) 결과에서 HL036 점안액은 건조환경에 노출되기 전후에 객관적인 안구건조증 징후(ICSS)와 주관적 증상(ODS)에서 모두 위약 대비 빠르게 개선시켜 주는 게 확인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