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협, 의료전달체계 개편 대응 위한 TF 구성
병협, 의료전달체계 개편 대응 위한 TF 구성
  • 신형주 기자
  • 승인 2019.09.17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부 단기대책 발표 따른 세부방안 및 중장기 대책 마련

[메디칼업저버 신형주 기자] 대한병원협회가 복지부의 의료전달체계 개편에 따른 TF를 구성하고, 대책 마련에 나선다.

병협은 종별, 지역별, 직능단체별 다양한 의견수렴을 통해 병원계 단일 의견을 마련해 나갈 예정이다.

TF는 상급종합병원의 경증환자 수가인하 대응 및 보상방안, 의료기관간의 의뢰-회송 제도 개편과 병원급 의료기관의 지역의료기반 내실화 등 단기대책 세부방안 및 합리적인 중장기 대책 마련에 집중할 방침이다.

병협 TF는 상급종합병원협의회 6명, 중소병원회 6명, 상근임원 2명 등 총 14명으로 구성되며, 위원장은 김영모 상급종합병원협의회 회장이 맡는다.

병협 사무국 기획정책본부는 TF 실무를 맡아 운영하고, 기획정책국은 TF 운영 및 총괄 업무를 관장할 예정이다.

보험정책국은 상급종합병원 지정기준  개선 및 공사보험연계법 대응 방안, 보험급여국은 제도 개편에 따른 손실보전 검토 및 수가개선 방안 마련 등의 실무 업무를 담담한다.

병협은 "TF 운영기간은 복지부의 협의체 구성 시기에 맞춰 9월부터 중장기 대책이 마련될 때까지 유지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