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보험 30년 성과와 미래, 그리고 과제를 논하다'
'건강보험 30년 성과와 미래, 그리고 과제를 논하다'
  • 정윤식 기자
  • 승인 2019.07.22 0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보공단, 기념 정책 토론회 개최…가입자·공급자·보험자 측면 성과 발표 자리 마련돼

[메디칼업저버 정윤식 기자] 전 국민 건강보험 시행 30주년의 성과와 미래, 과제 등을 가입자·공급자·보험자 측면에서 공유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지난 19일 오후 한국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전 국민 건강보험 시행 30주년 기념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건강보험 30년의 발자취와 미래발전 방안 논의를 통해 우리나라 건강보험제도의 미래 발전상을 공유하는 자리였다.

특히, 건강보험을 운영하는 각 주제들의 역할과 향후 건강보험제도 운영 방향에 대해 발전적인 방안들이 논의돼 눈길을 끌었다.

우선,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문옥륜 교수가 '30년으 국내·외적 성과와 역할'을 주제로 강의했고 이어 연세대학교 보건행정학과 남은우 교수가 '한국 건강보험이 개도국 UHC 확대에 미친 영향'을 소개했다.

아울러 '건강보험 주체로서의 지난 30년 성과와 미래'라는 두 번째 세션에서는 중앙대학교 의과대학 이원영 교수가 가입자 측면에서,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윤석준 교수가 공급자 측면에서, 서울대학교 간호대학 김진현 교수가 보험자 입장에서 각각 발표를 진행했다.

건보공단 김용익 이사장은 개회사에서 "질병과 의료비에 대한 걱정 없이 국민이 일상의 행복을 안심하고 누릴 수 있도록 하는 것이 건강보험의 역할"이라며 "가입자와 공급자가 모두 제도의 운영과 발전방향에 대해 공감하고 보험자는 합리적으로 이를 만들어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