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 자회사 콘테라파마, 30억원 투자 유치 성공
부광 자회사 콘테라파마, 30억원 투자 유치 성공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9.07.10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치인베스트먼트 투자 결정...JM-010 임상 2상 가속도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부광약품은 덴마크 자회사 콘테라파마가 메디치인베스트먼트로부터 시리즈A에서 30억원을 유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콘테라파마는 2014년 부광약품이 인수한 덴마크 소재 중추신경계(CNS) 전문 제약사다. 

콘테라파마가 개발 중인 JM-010은 파키슨병 환자가 복용하는 레보도파에 의한 이상운동증(LID)를 치료하기 위한 신약 후보물질이다. 

현재 LID 시장은 미국 기준 약 2조원으로 추정된다. 

치료제로는 아다마스파마슈티컬스의 고코프리가 미국식품의약국(FDA)로부터 허가받았지만, 부작용 등의 이유로 시장 확대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반면 콘테라파마의 JM-010은 남아공에서 개념증명임상(POC), 독일에서 임상 1상을 진행하며 특별한 부작용이 보고되지 않았다. 

지금은 프랑스, 독일, 스페인 등 유럽 3개국에서 임상 2상을 위한 개시모임을 진행한 상태로, 2년 내 임상 2상을 종료할 계획이다. 

미국에서는 이미 pre-IND 미팅을 진행했으며, 올해 하반기 IND 제출을 준비하고 있다. 

부광약품은 "이번 펀딩을 시작으로 콘테라파마는 CNS 전문 개발사로 발전을 거듭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콘테라파마르르 중심으로 북유럽 지역과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은 더 활발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메디치인베스트먼트는 벤처조합과 사모펀드(PEF)를 더한 운용자산 약 1조원의 중대형 벤처캐피탈로, 최근 우수한 투자처를 발굴해 꾸준한 성과를 내는 곳으로 알려져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