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명 교수, 임상신경정신약물학 제3판 발간
박원명 교수, 임상신경정신약물학 제3판 발간
  • 박선혜 기자
  • 승인 2019.07.03 0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4년 제2판 이후 5년 만에 발간…새로 개발된 약물과 최신 연구결과 반영

[메디칼업저버 박선혜 기자] 가톨릭대 여의도성모병원 박원명 교수(정신건강의학과)가 '임상신경정신약물학(Textbook of Clinical Neuropsychopharmacology) 교과서 제3판'을 발간했다.

임상신경정신약물학 교과서 제3판은 지난 2014년에 발간된 제2판 이후 5년 만에 개정된 것으로, 새로 개발된 정신약물과 임상에서의 최신 연구결과와 경향을 반영했다.

박원명 교수를 대표 저자로 전국 주요 의대와 종합·전문병원 소속의 신경정신약물학 전문가 82명이 집필진으로 참여했다.

대한정신약물학회의 공식 교과서인 이 책은 전체 12부, 총 57장으로 구성됐다. 신경정신약물학에 대한 기초적인 내용뿐 아니라 주요 정신질환의 약물치료와 관련해 임상의가 알아야 할 핵심적인 내용을 포괄적으로 다뤘다.

이번 개정판에서는 최근 들어 정신질환의 병태생리에 대한 개념이 변화하고 임상에서 사용되는 정신약물의 기전과 적응증이 확장되면서 기존의 약물 적응증에 따른 구분이 무의미해져 가는 현시점에 맞춰, 약물학적 영역(pharmacological domain)과 작용 기전(mode of action)에 초점을 뒀다. 

또 현재로써 가장 과학적이고 합리적인 정신약물의 명명법이라 알려진 'Neuroscience based Nomenclature(NbN)'를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적용해 제3부 신경정신약물의 약리학 및 특성을 구성했다.

박원명 교수는 "제2판 발간 이후 지난 5년 사이에도 새로운 정신약물이 지속적으로 개발되고 치료지침이 수정되고 있어 개정 작업이 필수적이었다"며 "향후 대한정신약물학회는 신경정신약물에 대한 끊임없는 연구와 다양한 학술 작업을 통해 국내 정신의학 발전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