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병원, 5년 이상 경력간호사가 신규 간호사의 현장 적응 돕는다
일산병원, 5년 이상 경력간호사가 신규 간호사의 현장 적응 돕는다
  • 박선재 기자
  • 승인 2019.05.09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교육전담간호사 운영
지식 전달 및 주기적 면담 진행

[메디칼업저버 박선재 기자]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병원장 김성우)이 최근 교육전담간호사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가 지난해 3월'간호사 근무환경 및 처우개선 대책'중 하나로 '신규간호사 교육·관리체계 구축 가이드라인'을 발표한 이후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교육전담간호사를 선발해 지난 3월부터 운영 중이다. 

교육전담간호사는 임상간호경력 5년차 이상의 숙련된 간호사들로 구성돼 신규간호사들을 대상으로 체계적이고 일관성 있는 교육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현장에서 필요한 지식을 전달하고 술기 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지도하고, 주기적 면담을 통해 정서적으로 신규간호사들의 고충을 덜어주며 격려하고 있다.

이러한 근무환경 개선을 통해 올바른 간호조직 문화를 만들어갈 뿐 아니라, 신규간호사들의 직무능력을 강화하고 빠르게 현장에 적응할 수 있도록 하여 궁극적으로는 환자안전을 도모할 수 있게 된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교육전담간호사 외에도 상처장루전담간호사, 정맥주사전담간호사 등 전문간호인력 운영을 통해 간호서비스의 질을 향상시키고 조직문화를 개선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김성우 병원장은 "교육전담간호사 운영으로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실무교육 뿐 아니라 정서적지지 활동을 통해 신규간호사 및 간호 인력의 근무환경을 개선하고 서로를 존중하는 올바른 의료문화를 만드는 데 가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 "이를 통해 의료서비스의 질을 향상하고 환자들이 보다 안전하게 치료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