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 안국문화재단, '손용수-호법신'展 개최
[행사] 안국문화재단, '손용수-호법신'展 개최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9.04.03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국문화재단(안국약품)은 갤러리AG에서 4월 1일부터 중국 상해 거주 한국작가 손용수의 '호법신'전을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손용수의 작업은 추상(abstract)으로, 호법신(護法神, Dharmapala)이라는 종교적인 주제를 시각화한다. 

작가는 형상으로 설명하기 어려운 신의 이미지를 추상의 이미지로 표현한다.

작가의 작업에 등장하는 추상의 이미지는 상상력을 유발하는 원시 동굴벽화의 흔적들과 유사하다. 

손용수 작가는 “추상작품이 만들어지는 동적인 행위를 추상작품의 주된 내용인 수호신 개념으로 상징화해서 관객들의 상상력을 자극해보고자 했다"며 "관객들이 심리적으로 그림을 통해 자신을 깨닫는 과정에 입문해 보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안국문화재단은 “지속적으로 신진작가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 정책을 연구했고 그의 일환으로 해외 거주 신진작가를 찾아 데뷔시키는 전시를 기획하게 됐다"며 "해외 거주 작가의 독특한 창작환경을 소개하며 작품이 국내에 처음 소개되어 관객들 특히 문화적으로 소외지역인 지역민들에게 다양한 문화체험을 하도록 한다는 취지의 전시”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전시는 4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전시가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