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로 원장, 보령의료봉사상 대상 수상 
이석로 원장, 보령의료봉사상 대상 수상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9.03.20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년째 방글라데시서 의료봉사 및 인재 양성 공로 인정
제35회 보령의료봉사상 대상 수상자로 선정된 이석로 원장.
제35회 보령의료봉사상 대상 수상자로 선정된 이석로 원장.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보령제약은 제35회 보령의료봉사상 대상에 이석로 원장(방글라데시 꼬람똘라병원)이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이 원장에게는 상패와 순금 10돈 메달, 상금 5천만 원이 수여된다. 

수상자로 선정된 이석로 원장은 1994년부터 26년째 방글라데시 꼬람똘라(Koramtola)병원에서 의료봉사뿐 아니라, 인재를 양성하고 주민 자립 지원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 원장은 1994년 레지던트를 마친 후 의사로서 꼭 경험해야 하는 일이라는 생각에 3년을 목표하고 아내와 18개월 아들을 데리고 방글라데시로 건너갔다. 

방글라데시 꼬람똘라 지역에 위치한 꼬람똘라병원은 1992년 한국 기독교병원연합단체인 콤스(Korean Overseas Medical Mission Society, KOMMS)에서 세운 병원으로, 의사였던 이용웅 선생이 직접 발품을 팔아 부지를 다지고 인력을 모아 세운 병원이다. 

이 원장은 이곳에서 의료봉사를 하고 있으며, 의료 이외의 사역에도 힘쓰고 있다. 경제적으로 매우 어려운 지역인 꼬람똘라 마을 사람들의 소득향상을 위해 고민했고, 자연스레 다양한 개발 사업으로 이어진 것이다. 

이와 함께 35회 보령의료봉사상 본상에는 2005년부터 아프리카 마다가스카르 극오지 주민들을 위해 이동진료사업을 펼치며 ‘길 위의 닥터'라고 불리는 이재훈 의료선교사, 2001년 광주 월곡동에 개원한 이후 ‘마을 주치의’를 자처하며 광주이주민건강센터를 설립하고 지역의 외국인근로자, 난민 등을 위해 무료진료를 하고 있는 이용빈 원장(광주 이용빈가정의학과의원)이 선정됐다. 

또 일산에 개원한 2001년부터 해외봉사 및 지역봉사 활동을 하고, 양질의 의료혜택이 환자들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적 참여활동 병행하고 있는 김우규 원장(일산 빛과소금내과의원)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들에게는 상패와 순금 10돈의 메달이 수여된다

한편, 제35회 보령의료봉사상 시상식은 20일 저녁 세종홀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