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간협, '독립운동가 간호사' 세미나 및 특별전시회 개최
[안내] 간협, '독립운동가 간호사' 세미나 및 특별전시회 개최
  • 박선재 기자
  • 승인 2019.02.22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독립운동가 간호사 34인의 헌신과 희생정신을 재조명하는 세미나 및 특별전시회가 열린다.

대한간호협회(회장 신경림)는 윤종필 국회의원과 공동으로 '독립운동가 간호사들을 만나다' 주제로 오는 2월 27일(수)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세미나를 개최하고 특별전시회를 오는 2월 26일(화)∼28일(목) 3일간 국회의원회관 2층 로비에서 마련한다.

세미나에서는 '간호사, 독립운동전선에서 빛나다' 주제로 강영심 이화여대 이화사학연구소 연구원이 주제발표를 하며, 각계 전문가들의 토론이 진행된다.

특별전시회에서는 독립운동가 간호사 34명이 소개된다. 간호사들이 참여한 독립운동 활동 유형 및 개인별 주요활동, 수형기록카드 및 판결문, 간호사들의 항일운동 발자취, 독립운동가 간호사 가족, 독립운동가 간호사들의 어록 등이 전시된다. 정부로부터 서훈을 받은 간호사는 16명이다.

간호협회는 '간호사의 항일구국운동'을 2012년에 발간했으며, 조사연구가 완료된 독립운동가 간호사 26명이 수록됐다. 이후 8명의 간호사가 추가로 발굴됐으며, 이에 대한 조사연구를 거쳐 올해 개정판을 발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