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약품, 경구용 항암제 '나벨빈 연질캡슐' 허가 획득
부광약품, 경구용 항암제 '나벨빈 연질캡슐' 허가 획득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9.02.21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암제 라인업 강화...주사제 대비 높은 편의성으로 부가가치 창출 기대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부광약품은 최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경구용 항암제 나벨빈 연질캡슐의 허가를 획득했다고 21일 밝혔다. 

나벨빈 연질캡슐은 프랑스 피에르파브르의 오리지널 제품으로, 비노렐빈타르타르산염을 주성분으로 하는 비소세포폐암 및 진행성 유방암 치료제다.

나벨빈 연질캡슐은 탈모 부작용 발생 비율이 다른 항암제에 비해 낮아 재발, 전이성 유방암 환자에게 선호되는 약제다.

비소세포폐암의 경우 나벨빈과 시스플라틴 병용요법이 수술 후 보조항암요법의 표준항암요법으로 자리잡고 있다. 

부광약품은 주사제가 주를 이루는 항암제 시장에서 경구용 항암제는 편의성이 높아 신약에 버금가는 부가가치를 창출할 것이라고 평가한다. 

유방암, 폐암 환자에게 사용되는 경구용 세포독성 항암제는 카페시타빈이 유일한 상황에서 나벨빈이 경구제로 개발되면서 환자의 환영을 받게 된다는 이유다. 

부광약품은 "오랫동안 오리지널 제품 위주의 항암제 판매 경험과 항암제 전문 조직을 바탕으로 도입 및 자체개발 신약 등을 더해 항암제 분야를 부광약품의 주요 사업으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부광약품은 덴마크 솔루랄파마로부터 도입한 플랫폼 기술인 Lymphatic Targeting Technology를 적용한 전립선암 치료제 SCL-804의 임상 1상을 준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