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토르바스타틴 암 치료 효과 찾았다
아토르바스타틴 암 치료 효과 찾았다
  • 박상준 기자
  • 승인 2019.02.14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자력의학원 김진수 박사팀 인지기능 억제 효과도 있어

[메디칼업저버 박상준 기자] 대표적인 이상지질혈증치료제 아토르바스타틴이 항암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김미숙) 김진수 박사 연구팀은 동물모델에서 아토르바스타틴이 항암치료 부작용 중 하나인 인지기능 저하를 억제하고, 동시에 암 치료 효과를 높인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실험용 쥐에 암세포만 공격하는 표적치료제 트라스투주맙(trastuzumab)과 고지혈증 치료제인 아토르바스타틴(atorvastatin)을 동시 투약 후, 양전자방출단층촬영(PET/CT) 및 자기공명영상(MRI)을 통해 뇌 전두엽의 포도당 대사 및 부피를 비교 관찰했다.

그 결과, 트라스투주맙을 단독으로 투여했을때 뇌 전두엽 영역에서 포도당 대사 및 부피가 감소한 반면, 트라스투주맙과 아토르바스타틴을 동시에 투여한 경우 정상수준으로 유지됐다. 또한 실제 쥐의 기억력 측정 행동실험에서 트라스투주맙과 아토르바스타틴을 동시에 투여한 경우 정상수준을 유지했다. 

아울러 뇌에서 분비되는 사이토카인 분석결과 트라스투주맙만 투여했을 때 염증 유발 사이토카인이 4배가량 증가한 반면, 트라스투주맙과 아토르바스타틴을 동시에 투여한 경우 정상수준으로 회복했다.

게다가 아토르바스타틴이 트라스투주맙을 종양에 깊이 침투시키고 종양 섭취를 증가시켜, 트라스투주맙을 단독으로 투여했을 때보다 종양 크기를 36% 더 감소시키는 것도 확인했다.

김진수 박사는"이번 병용치료 효과 입증으로 최근 의학원에서 추진 중인 알파입자 표지 방사성의약품을 이용한 항체치료 임상연구의 가능성을 높여 국내 난치성 암 치료의 전기가 마련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연구는 국제 저명 암 학술지 Journal of clinical medicine 2019년 2월 11일자 온라인판에 실렸다(교신저자 김진수), 공동 제1저자 이선화, 이해준).

한편 이번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지원하는'뇌질환 극복 방사선 의학 선도기술 개발'및 보건복지부에서 지원하는'맞춤형 종양표적 치료 평가를 위한 분자영상법 개발'의 일환으로 수행되었으며, 연구결과는 2016년 7월에 국내특허 등록한 바 있다(등록번호: 10-163768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