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제생병원의 간호 인력 해결하기 위한 묘수는?
분당제생병원의 간호 인력 해결하기 위한 묘수는?
  • 박선재 기자
  • 승인 2019.01.10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교대, 3교대 선태 근무제 시작 ... 4조 3교대 15일 주기형 도입
이상의 간호부장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분당제생병원 이상의 간호부장
분당제생병원 이상의 간호부장

[메디칼업저버 박선재 기자] 분당제생병원이 최근 간호계의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간호사 근무 환경과 조직 문화 개선에 새로운 아이디어를 발휘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병원 이상의 간호부장은 2017년 보건복지부와 대한병원협회가 실시한 '간호사 근무형태 개선 컨설팅'을 통해 교대 근무에 따른 어려움을 파악했다.

이에 ▲야간전담제 도입 ▲2교대, 3교대 선택 근무제 도입 ▲간호인력 증원으로 4조3교대 15일 주기형 도입 ▲장기 무급 휴가제도를 도입하여 업무 강도 및 업무 피로도를 현저히 줄이는 성과를 거두었다.

병원은 야간근무전담 간호사는 한 달에 15일을 근무하고 15일을 쉬며 하루 9시간 근무 중 1시간의 휴게시간을 갖고 고정 교대 근무제로 예측 가능한 휴일이 제공되며, 신입 간호사들의 전담 교육간호사제도를 도입하여 적응력을 향상시켰다.

응급실, 중환자실, 내과병동에 대해서는 2교대(12시간) 근무제를 도입해 휴일을 원하는 간호사가 선택하도록 했다. 수술장 근무시간도 기존보다 30분 단축했다.

이외에도 직무 스트레스를 해결하기 위해 5년 이상 근속한 간호사에 대해 30일의 무급 휴가를 제공하고, 인수인계 시간을 줄이기 위해 인수인계 표준항목을 개발했다.

2교대 근무제, 야간전담제 등 근무형태의 다양화를 통해 일과 삶을 양립하고자 하는 젊은 간호사들에게 폭넓은 선택의 기회를 제공하였으며, 신규 간호사들의 주요 사직 요인이 되는 열악한 근무 환경 및 노동 강도를 개선하고자 간호 인력을 증원하였다. 

또한 간호부 조직 문화 개선을 위한 통합예술프로그램을 경력 간호사를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다.

특히, 장기 무급 휴가 제도를 도입은 육체적, 정신적으로 지친 간호사에게 장기 휴가를 통해 심신의 힐링은 물론 일과 가정을 양립하는 간호사들에게 개인적으로 필요한 휴식 기간을 제공하였다. 

이에 기여한 공로로 이상의 간호부장은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이 부장은 "앞으로는 성과와 연동해 보상하는 방안과 신규 간호사 처우 개선 및 교육체계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