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회 분쉬의학상 KAIST 고규영 교수
17회 분쉬의학상 KAIST 고규영 교수
  • 김수미 기자
  • 승인 2007.11.0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의학회(회장 김건상)와 한국베링거인겔하임(사장 군터 라인케)은 제17회 분쉬의학상 본상 수상자로 한국과학기술원(KAIST) 고규영 교수를 선정했다. 또 젊은의학자상은 고려의대 안암병원 박지영 조교수와 삼성서울병원 김희진 임상 조교수로 정했다. 고규영 교수는 심장 재생을 위한 심장 세포 이식을 최초로 성공한 과학자로 용해도가 높고 활성도가 큰 "COMP-Ang1"이라는 치료 단백질을 개발하기도 했다. 시상식은 22일 예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