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쉬의학상 본상 이경수교수
분쉬의학상 본상 이경수교수
  • 김수미 기자
  • 승인 2006.10.2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젊은의학자상 국현·강현재교수

 대한의학회(회장 김건상)와 한국베링거인겔하임(대표 군터 라인케)은 "제 16회 분쉬의학상" 본상 수상자로 성균관의대 영상의학교실의 이경수 교수(50, 사진)를 선정했다. 또 젊은의학자상 기초 부문에는 전남의대 약리학교실의 국현 부교수(39세), 임상 부문에는 서울의대 내과학교실의 강현재 조교수(36세)가 각각 선정됐다.

 이경수 교수는 저선량 CT를 이용한 폐암선별검사를 국내 처음 도입해 조기폐암진단과 치료에 기여했고 폐결절 혈류역학의 CT 평가에 의한 전이 예측 연구, CT보다는 통합 PET/CT가 폐결절 진단에 우선시 될 수 있다는 연구, 폐암의 효과적 병기결정법 실용화 등 "폐암의 영상진단 및 병기결정에 관한 연구"에서 탁월한 학문적 성과를 인정받았다.

 시상식은 다음달 15일 오후 6시 하얏트 호텔에서 진행된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서는 리하르트 분쉬박사의 후손이 방한, 구한말 당시 고종황제가 리하르트 분쉬박사에게 수여한 메달과 시의(侍醫)증명서 원본 등을 기증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