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쉬의학상 본상 정헌택교수
분쉬의학상 본상 정헌택교수
  • 송병기
  • 승인 2004.11.0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젊은의학자상 김하일·강덕희
대한의학회(회장 고윤웅)와 한국베링거인겔하임 (대표 미샤엘 리히터)은 ‘제 14회 분쉬의학상’ 본상 수상자로 원광의대 미생물학교실 정헌택 교수( 52세)를 선정했다. 또한 젊은의학자상 수상자로는 국군의학연구소 김하일 연구관(31세)과 이화의대 내과학교실 강덕희 부교수(39세)로 결정했다.
 본상 수상자인 정헌택 교수는 류마티스 관절염, 천식, 피부 질환 등 자가 면역 질환의 유전학적 특성·면역계 세포 기능의 조절 및 방어능력·면역계 세포에서의 일산화질소 생성 효소의 유도 및 조절에 관한 연구 등의 업적을 인정 받아 이번에 선정됐다.
 젊은의학자상 기초분야 수상자인 김하일 연구관은 `췌장β세포에서 PPARg(세포내 수용체/Peroxisomal Proliferators-Activated Receptor-g)에 의한 글루코키나제 유전자의 발현조절` 연구로, 젊은의학자상 임상분야 수상자로 선정된 이화여대 의대 강덕희 부교수는 `성별에 따른 신장질환 진행의 차이: 에스트로겐에 의한 혈관 내피세포 성장 인자의 발현의 조절을 중심으로`라는 연구로 각각 수상의 영광을 안게 됐다.
 이번 제 14회 분쉬의학상 시상식은 대한의학회와 한국베링거인겔하임 주최로 25일 오후 6시 신라호텔 다이너스티룸에서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