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렉소, 인공관절 로봇 판매...'경쟁' 돌입 수술로봇 시장
큐렉소, 인공관절 로봇 판매...'경쟁' 돌입 수술로봇 시장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8.12.20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씨유헬스케어와 인공관절 수술로봇 4대 동시판매 계약 체결...내년 척추수술로봇 신제품 출시 계획
큐렉소는 씨유헬스케어와 인공관절 수술로봇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인튜이티브서지컬이 장악하고 있던 수술로봇 시장이 본격적인 경쟁 체제에 돌입한 모양새다.

미래컴퍼니가 수술로봇 아이레보를 출시한 데 이어 또 다른 기업인 큐렉소도 인공관절 수술로봇 판매에 나섰기 때문이다.

큐렉소는 씨유메디칼과 인공관절 수술로좃 4대에 대한 판매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큐렉소는 신제품 수술로봇 TSolution One 3대와 1세대 수술로봇 ROBODOC 1대를 이달부터 수도권 병원에 순차적으로 공급하게 된다.

큐렉소는 씨유메디칼 자회사 씨유헬스케어와 첨단의료기기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병원경영지원사비스(MSO) 사업을 주력하는 씨유헬스케어가 TSolution One을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협력 의료기관을 선정하면, 큐렉소는 해당 병원을 아시아 교육센터로 지정하고 국내외 의사들의 수술참관 및 기술 교류를 지원한다.

이를 통해 씨유헬스케어는 차별화된 전문경영으로 경쟁력을 높이고, 큐렉소는 해당 네트워크를 활용해 시장 확대를 이뤄낸다는 계획이다.

큐렉소는 "각사가 보유한 역할과 자원으르 최대한 활용, 상호이익이 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할 것"이라며 "미국 자회사 티에스아이에서 진행 중인 무릎부분 임상시험도 곧 완료되는 만큼 2019년 미국식품의약국(FDA) 허가 후 TSolutin One의 글로벌 확산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큐렉소는 세계 시장을 겨냥해 개발 중인 척추 수술로봇은 2019년 1분기 시제품을 완성, 3분기 인허가를 완료할 계획이다.

또 TSolution One 사용 노하우를 토대로 편의성을 증대시킨 정형외과용 수술로봇을 개발 중이며,  2020년 1분기 인허가 완료 예정이다.

이와 함께 현재 판매 중인 보행재활로봇 모닝워크도 사용자 피드백을 반영한 업그레이드 버전은 2020년 상반기 출시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