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약산업 > 의료기기 | 피부/성형/정신/안과/여성
휴젤 보툴렉스, 대만 시판허가 획득임상 착수 3년 만에 판매허가 승인...중화권 시장 진출 교두보 마련
양영구 기자  |  ygyang@mo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1호] 승인 2018.12.05  06:25:3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휴젤(대표집행임원 손지훈)은 대만 위생복리부로부터 보툴리눔톡신 보툴렉스의 시판허가를 받았다고 4일 밝혔다. 

휴젤은 지난 2015년 보툴렉스 임상 1상에 착수한지 3년 여 만에 대만 위생복리부로부터 판매허가 승인을 받게 됐다. 

이번 대만 시판허가는 국내 보툴리눔톡신 업체 최초다. 

대만은 동남아 화교 경제권 진출을 위한 거점 지역이라는 상징적인 의미를 가진 시장으로 보툴리눔 톡신 시장이 해마다 11% 이상 성장하고 있으며, 시장 규모는 아시아 상위 5개국 중 하나다. 

휴젤은 이번 허가를 본격적인 중화권 시장 진출 교두보로 평가했다. 

휴젤은 이르면 올해말 보툴렉스 출시를 통해 내년 1분기부터 본격적으로 판매가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대만에서 판매 승인을 받은 해외업체는 엘러간, 멀츠, 입센 등 3곳에 불과해 메이드 인 코리아 '1호 제품'에 따른 시장선점 효과가 기대된다.

휴젤은 이번 대만 시판허가를 토대로 중국을 비롯한 중화권 전역으로 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휴젤은 올초 중국 임상 3상시험을 종료했으며 내년 말 시판허가를 목표로 하고 있다.

손지훈 휴젤 대표집행임원은 "이번 대만시장 진출은 글로벌 3대 빅마켓인 중국시장 진출을 가늠할 시험대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출시 이후 3년 이내 시장점유율 30% 달성을 목표로 가능한 모든 자원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양영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