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화의료병동 사별가족 모임 ‘별 헤는 밤’ 개최
완화의료병동 사별가족 모임 ‘별 헤는 밤’ 개최
  • 박선재 기자
  • 승인 2018.11.27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길병원, 환자 임종 후 어려움 겪는 사별 가족 위로하고 극복하자는 취지
길병원이 23일 인천에서 완화의료병동 사별 가족을 초청해 '별 헤는 밤' 모임을 가졌다.

가천대 길병원(원장 김양우)이 23일 인천 센트럴프라자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완화의료병동 사별가족을 초청해 '별 헤는 밤' 모임을 개최했다.

가천대 길병원 완화의료병동 사별가족 14가구(26명)을 비롯한 완화의료팀, 완화의료 도우미, 자원봉사자 등 60여 명이 참석했다.

사별가족 모임은 환자 임종 후 사별로 인한 충격과 슬픔을 겪고 있는 가족들을 치유하고, 아픔을 극복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매년 개최되고 있다.

모임에 참석한 다른 사별가족들과 아픔을 공유하고 위로하며 가족들이 처한 문제 상황과 슬픔을 함께 극복하자는 취지다. 

이날 모임에서 가족들은 고인을 위한 편지 낭독으로 추모의 시간을 갖고 자원봉사자들과 의료진이 정성껏 준비한 작은 공연 관람과 웃음치료 강의에 참여하며 위로와 치유의 시간을 보냈다. 

황인철 완화의료팀장(가정의학과)은 "사별가족을 돌보는 것은 완화의료 현장에서 중요한 부분으로, 환자 임종 후 안고 지냈던 어려운 마음을 풀어내고 편안하게 마음을 나누고 위로받는 시간이었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