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약산업 > 의료기기
휴온스, 덱스콤 연속당측정기 G5 발매 개시온라인 쇼핑몰 등 1일부터 본격 유통...카톡 모바일 상담 등 환자 소통 강화
양영구 기자  |  ygyang@mo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1호] 승인 2018.11.01  15:10: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휴온스는 1일부터 미국 덱스콤의 연속당측정기(CGM) 'Dexcom G5 Mobile Continuous Monitoring System(이하 G5)'의 국내 발매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이에 휴온스는 G5 전용 온라인 쇼핑몰인 '휴:온 당뇨케어(www.cgms.co.kr)’ 를 오픈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휴온스는 그동안 국내에 허가 및 판매가 이루어지지 않아 G5의 구입 및 배송, A/S 등에 불편을 겪었던 제1형 당뇨병(소아 당뇨) 환자 및 가족들의 상황에 대한 깊은 공감과 이해를 바탕으로, 환자들과 직접적인 소통을 강화하고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G5’ 전용 쇼핑몰이자, 전문 상담 센터인 휴:온 당뇨케어 웹사이트를 선보이게 됐다.

휴:온 당뇨케어는 당뇨 환자 및 가족들이 전세계적으로 제품력과 편의성을 인정 받고 있는 ‘G5’에 관한 정확한 정보를 얻고, 궁금증을 실시간으로 해소할 수 있도록 PC와 모바일 버전으로 구축됐다.

또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상담, 야간 상담 센터도 함께 운영해 환자들과 즉각적으로 소통할 수 있도록 했다.
 
덱스콤의 연속당측정기 G5는 센서가 피부 바로 밑에 이식돼 5분마다 간질액과 포도당을 측정해 자동으로 연동 가능한 스마트기기에 실시간으로 전송해주는 시스템이다. 

G5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안드로이드 전용)의 ‘당 정보 공유 기능’을 통해 최대 5명까지 데이터를 공유할 수 있어, 소아 당뇨병 환자들의 부모가 자녀와 함께 있지 않아도 당 수치를 모니터링 할 수 있다. 

또 환자 맞춤형 당 경고 알림 시스템이 고혈당 및 저혈당의 위험이 있을 시 환자에게 즉시 알려주고, 채혈 횟수도 1일 2회로 감소시켜 당 측정을 위해 하루에 여러 번 채혈을 해야 하는 기존의 불편함이 크게 개선될 수 있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는 “국내 당뇨 환자들이 G5를 보다 편리하게 접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전용 온라인 쇼핑몰을 오픈하게 됐다"며 "환자 중심의 차별화된 마케팅과 실시간 상담 등을 통해 환자뿐만 아니라 가족들의 삶의 질 향상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양영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