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트디부아르 보건부장관, 신풍제약 방문
코트디부아르 보건부장관, 신풍제약 방문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8.10.19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 보건의료 네트워크 확대 논의
신풍제약은 최근 코트디부아르 보건부 장관 일행이 피라맥스 공장을 방문했다고 19일 밝혔다.

신풍제약(대표이사, 유제만)은 서아프리카 코트디부아르 보건부 장관 Aka Aouele을 비롯한 보건부관계자 일행과 주한 코트디부아르 대사관관계자 등이 신풍제약 피라맥스 공장을 방문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코트디부아르 보건부 장관 일행은 신풍제약과 ‘국제적인 보건의료네트워크 확대’를 위한 논의를 가졌다. 

이어 일행은 신풍제약 EU-GMP 의약품제조시설 및 각종 실험실 등 현장을 견학했고, 한국제약기업과의 의료보건 분야에서의 교류확대에 긍정적인 입장을 보였다. 

이들은 "말라리아는 코트디부아르를 비롯한 아프리카 개발도상국에서 경제발전을 저해하는 질병 중 하나로"라며 "특히 여성과 어린이가 취약계층이며, 질환퇴치경험이 있어 그동안 적극적인 역할을 했던 한국의 신풍제약이 세계보건을 위해 피라맥스 제품개발 및 시장개척에 힘쓰는 모습에 감동을 받았다"고 고 밝혔다.

이에 신풍제약은 코트디부아르 보건부와의 Win-Win 파트너쉽이 한국과 코트디부아르의 외교관계에 도움이 되면 좋겠다고 화답했다. 

신풍제약은 지난 7월 주 코트디부아르 대한민국 대사관과 KOTRA의 전폭적인 협력으로 항말라리아 신약 피라맥스를 런칭한 바 있다. 

시판 이후 현재까지 코트디부아르에서만 2만 여명의 환자들의 말라리아 치료를 위해 신풍제약의 피라맥스가 공급됐다. 

신풍제약은 "이번 코트디부아르 보건부와 신풍제약의 미팅은 KOICA-UNFCPA 여성 누공컨퍼런스의 프로그램을 계기로 진행됐다"며 "KOICA가 진행하고 있는 보건협력 사업을 통해 앞으로 한국 기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하는 교두보의 역할도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