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약산업 > 의료기기
또 한 번의 혁신...'다빈치 SP' 품목허가 획득인튜이티브서지컬, 식약처 허가 획득...단일공 플랫폼으로 좁은 부위 수술 가능
양영구 기자  |  ygyang@mo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1호] 승인 2018.07.19  09:51: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인튜이티브서지컬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단일공 접근 방식을 활용한 로봇수술기 신제품 '다빈치 SP'의 수입품목 허가를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다빈치 SP는 좁은 절개 부위로도 인체 조직에 깊숙히 접근할 수 있도록 설계됐으며, 집도의는 해당 기술을 이용해 단 한번의 작은 절개로 수술 부위에 접근, 복잡한 수술을 시행할 수 있다. 

다빈치 SP는 다빈치 로봇수술기 최초로 카메라에도 손목 기능이 추가됐으며 로봇 팔에 3개까지 동시에 장착 가능한 수술 기구는 다관절 손목 기능을 갖췄다. 

실제 수술에서는 기구 및 카메라가 한 개의 관(캐뉼라)을 통해 나와 수술 부위 근처에서 여러 방향으로 갈라져 움직이며, 이를 통해 기구를 움직일 때 발생할 수 있었던 로봇 팔의 충돌을 방지할 수 있다. 

하나의 로봇 팔로만 이루어진 시스템의 특성상 수술 준비가 용이하고, 수술 부위에 360도로 접근이 가능할 만큼 내·외부적으로 시스템 움직임 범위가 넓다. 

기존 다빈치 X, Xi 로봇 수술기와 마찬가지로 집도의는 이 모든 수술 기구와 카메라를 의사 조종간인 콘솔에서 제어하여 직접 수술을 진행한다.   

인튜이티브CEO 게리 굿하트 박사는 “다빈치 SP 로봇 수술기는 첨단 기술의 도움으로 더 나은 최소침습수술을 시행하고 환자들에게 긍정적 치료 결과를 제공하려는 인튜이티브 사의 노력을 반영한 최신의 4세대 제품 군”이라며 “기존 다빈치 X와 Xi를 보완해 좁은 수술 공간에 접근을 용이하게 하면서 이미 전세계 의료인들에게 인정받고 있는 고품질의 화질(Vision), 정확성(Precision), 제어(Control) 기능은 유지했다”고 설명했다. 

인튜이티브 수석부사장 살바토레 브로그나 최고운영책임자는 “인튜이티브 서지컬은 의료진과 환자들의 요구를 충족시키는 동시에 병원과도 긴밀히 협력해 수술실에서 겪을 수 있는 전반적인 경험을 체계적으로 개선시킴으로써 지속적으로 미래 수술 기술을 현재에 접목시키고 있다”고 강조했다.

양영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