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약품, 대만에 세팔로스포린계 주사제 독점 공급
국제약품, 대만에 세팔로스포린계 주사제 독점 공급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8.07.03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PHI China 2018서 대만 New-in과 계약 체결...“해외 시장 적극 개척”
국제약품은 최근 열린 CPHI 2018에서 대만에 세팔로스포린계 주사제 독점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국제약품이 대만에 세팔로스포린계 주사제를 독점 공급한다. 

국제약품은 최근 중국에서 열린 CPHI China 2018에 참가, 대만의 New-In Co., Ltd와 세팔로스포린계 주사제의 독점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지난 3월 국제약품은 New-In Co., Ltd와 플로목세프 주사제 수출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국제약품은 대만은 한국과 같은 PIC/s 가입 국가로, 이번 독점공급계약을 계기로 기존의 동남아 수출에 의존하던 한국의 중소제약회사들의 새로운 돌파구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아울러 중국 업체들과 현재 개발 완료 단계에 있는 여러 가지 개량신약 점안제들도 수출 및 라이센싱 계약을 위한 기본협약서(Term Sheet)를 체결했다.

국제약품은 “오너 3세인 남태훈 사장의 진두지휘 아래 글로벌 제약회사로 거듭나겠다는 목표를 세우고 있다”며 “향후에도 세계시장에 지속적으로 도전할 계획이며, 적극적인 해외시장 개척 및 마케팅 투자가 이루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