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 취약지역에 피어난 사랑의 의술
2018.03.28 | 김민수 기자 (mskim@monews.co.kr)
1 / 4
포토슬라이드
서울아산병원은 27일부터 이틀간 의료 취약지역을 찾아 마을 주민들을 대상으로 '내 고향 의료봉사'를 펼쳤다.

이번 의료봉사는 2개 진료과로 구성된 병원과 의원 한 곳이 전부로 대표 의료 취약지역인 경북 영양군에서 진행됐다.

'내 고향 의료봉사'를 펼친 서울아산병원 의료진과 임직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