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약산업 > 제약단신
일양 놀텍, 멕시코 수출 본격화멕시코 제약사 치노인과 수출 계약 체결...”중남미 수출 탄력 발판”
양영구 기자  |  ygyang@mo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1호] 승인 2018.03.13  15:17:4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일양약품(대표 김동연)의 역류성식도염 치료제 '놀텍(일라프라졸)'이 중남미에 본격 진출한다. 

일양약품은 놀텍 완제품이 멕시코 제약사 치노인을 통해 중남미 지역에 수출된다고 13일 밝혔따. 

놀텍은 지난해 캄보디아와 에콰도르에서 발매 첫 해 300만 달러의 수출 오더를 받았고, 이를 시작으로 안정적인 랜딩이 진행되고 있다. 

특히 치노인은 과테말라, 엘살바도르, 코스타리카, 파나마, 온두라스, 니카라과이, 도미니카공화국, 파라과이, 볼리비아 등 총 10개국에 놀텍에 대한 독점판매권을 갖고 있어 이번 수출을 발판삼아 중남미 국가 수출 활로에 호재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중남미 제약시장은 1인당 의약품 지출 및 의료서비스 지출이 증가하고 있어 향후 매출에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는 게 회사 측의 판단이다. 

한편, 일양약품은 오는 2027년까지 보장된 물질특허기간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 확대에 나설 방침이다.  

[관련기사]

양영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