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두각 나타내는 강동경희대병원 소화기내과
최근 두각 나타내는 강동경희대병원 소화기내과
  • 박선재 기자
  • 승인 2018.01.05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재명 교수, 곽민섭 교수팀 대형 국책과제 연달아 수주

강동경희대병원(원장 김기택) 소화기내과 위장관팀이 최근 대형국책 과제를 연달아 수주하고 있어 화제다. 

차재명 교수는 올해 초 '국가 암검진 사업의 내시경 질지표의 개발 및 검증'이라는 주제로 국가암정복사업 연구비(2년 과제, 연구책임자: 차재명)를 수주했다.

국가 암검진 사업은 주요 5대암(위암·간암·유방암·대장암·자궁경부암)에 대해 국가에서 조기 검진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중 위암, 대장암 검진에서는 위·대장내시경 검사가 중요한 검사 방법으로, 내시경 질향상 사업은 꾸준히 진행돼 왔다.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질관리 위원회와 함께 내시경 질지표를 개정했으며, 합의와 권고 수준을 함께  제시했다. 

연구책임자인 차재명 소화기내과 교수는 국가암검진 사업의 내시경 질향상 사업에만 9년 동안 꾸준히 매진해 온 전문가다. 차 교수는 올해 개정된 내시경 질지표를 2018년에 1-3차 기관에 적용하여 각 내시경 질지표에 대한 목표 수준(합격점)과 성과 지표를 추가로 제시할 예정이다. 

차 교수는 최근 '염증성잘질환 환자에 대한 항TNF제재 치료의 임상 성적과 부작용 분석 연구'라는 주제로 연구재단 전략 과제 연구비(2년 과제, 연구책임자: 차재명 교수)도 수주했다. 

차 교수는 소화기학회 빅데이터 연구회의 간사로 활동하고 있다.  

공동연구자인 곽민섭 교수는 미래창조과학부에서 주관하는 의료 빅데이터 전문 과정을 수료하고, 프로젝트 경연에서 우수표창을 받은 바 있는 의료 빅데이터 연구의 전문가이다.

이번 '연구재단 전략 과제' 수주는 두 연구자들의 역량이 시너지 효과를 발휘했던 것이 주요 성공 요인이라는 후문이다. 연구팀에서는 이번 연구를 통해 염증성장질환 환자에 대한 항TNF제재 치료의 부작용뿐만 아니라 예측모델까지 개발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