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병의원 > 경영
서울아산병원, VR 교육 전 직원 대상 교육 도입병원 내 화재 진압, 재난 시 환자 대피 등 교육 ... 환자 안전 강화
박선재 기자  |  sunjaepark@mo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1호] 승인 2017.10.11  17:18:5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서울아산병원 전 직원 교육에 VR을 도입해 환자안전을 강화하고 있다.

서울아산병원(원장 이상도)은 병원에서 발생할 수 있는 화재 등 재난상황에서 보다 효과적으로 '환자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최근 전 직원 대상 필수 교육 과정에 VR(Virtual Reality, 가상현실) 기술을 적용했다. 

가상현실이란 인공적인 기술로 만들어진 실제와 유사한 환경이나 상황을 뜻하는 말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기술로 꼽힌다. 

가상현실 기술을 처음 적용한 이번 교육과정은 병동, 비상 대피로 등 실제 병원 내부와 유사한 가상현실 환경을 구현해 화재 등 재난상황에 직원들의 현장 대응 능력을 높이는 것에 주안점을 뒀다. 

세부 콘텐츠는 ▲화재 종류별 소화기 사용법 ▲비상시 탈출 경로 ▲환자 대피시 중환자, 소아 환자 등 환자 분류법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가상현실 기술을 활용해 모든 직원이 1인칭 시점에서 직접 재난 상황을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서울아산병원 아카데미운영팀은 병원 내 VR체험존을 설치하고 화재 등 재난상황 외에도 가상현실 기술을 접목한 추가적인 교육 콘텐츠를 발굴해 의료진을 비롯한 병원 전 직원에게 보다 효과적인 교육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김건석 서울아산병원 아카데미소장(비뇨기과 교수)은 "병원 특성상 중증 환자들이 치료받는 병동이나 수술실 등은 밤낮없이 운영돼 모든 의료 현장에서 화재와 같은 실제 재난상황을 가정한 교육이 이루어지기는 쉽지 않다"면서 "VR기술을 활용해 이러한 장소적 제약을 뛰어넘고 나아가 보다 많은 직원에게 효과적인 교육이 가능해진다면 '환자 안전'도 더욱 견고하게 지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박선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