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약산업 > 의료기기
녹십자엠에스·녹십자의료재단, 진단사업 드라이브Sudan Central Lab과 진단사업 협력 MOU 체결...반제품 공급 및 혈당측정기 진출 논의
양영구 기자  |  ygyang@mo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1호] 승인 2017.10.10  14:52:5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녹십자엠에스와 녹십자의료재단은 수단 산하 Sudan Central Lab과 10일 진단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녹십자엠에스(대표 김영필)와 녹십자의료재단(원장 이은희)이 수단 정부 산하 Sudan Central Lab과 진단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MOU 체결에 따라 녹십자엠에스는 반제품 공급 및 혈당측정기 사업 진출과 생산설비 등에 대한 기술수출을 모색한다. 

또 녹십자의료재단은 임상검사 사업에 대한 컨설팅 서비스 구축 협력 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논의를 진행한다. 

녹십자엠에스와 녹십자의료재단은 지역별로 각기 다른 수출 환경을 고려한 전략적인 수출로, 12억명의 인구를 기반으로 급성장 중인 아프리카 진단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실제 수단은 사하라 사막 이남에서 나이지리아, 남아프리카공화국에 이은 3대 시장으로, 최근 미국의 경제제제가 해제되면서 중동과 아프리카 진출을 잇는 전략적 요충지로 부상하고 있다. 

녹십자의료재단 이은희 원장은 “지난 35년 동안 축적된 녹십자의료재단은 임상검사 기술력 및 운영 노하우를 아프리카에 제공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녹십자엠에스 김영필 대표는 “이번 MOU 체결이 본격적인 아프리카 시장 진출에 교두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녹십자엠에스는 지난 3월 TECO Diagnostic을 통해 북아프리카에 위치한 알제리에 1230만 달러 규모의 혈당측정기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양영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