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립선질환 권위자 최한용 교수 강북삼성병원 부임
전립선질환 권위자 최한용 교수 강북삼성병원 부임
  • 박미라 기자
  • 승인 2017.08.31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1일부터 진료 시작, 비뇨기 종양 분야 국내 최다 수술 실적 보유
▲ 최한용 교수

전립선 분야 권위자 최한용 교수가 오는 9월 1일부터 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에서 진료를 시작한다.

최한용 교수는 서울의대를 졸업, 삼성서울병원 비뇨기과 주임과장, 진료부원장, 원장 등 병원내 주요 보직을 두루 거쳐 성균관대학교 의무부총장을 역임했다.

특히 최 교수는 국내 처음으로 전립선암 수술에서 '근치적 회음부 전립선 적출술(Radical Perineal Prostatectomy: RPP)'을 시행하는 등 비뇨기 종양 분야에서 국내 최다 수술 실적을 보유하고 있는 비뇨기 질환의 권위자이다.

최 교수는 향후 전립선암센터 개설을 준비하고 있는 강북삼성병원에서 센터의 건립과 발전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