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책 > 포토뉴스
SK와이번스 박정권 선수, 올해도 홈런 부탁해요~인하대병원, SK와이번스와 '행복드림 홈런' 프로그램 운영
박선재 기자  |  sunjaepark@mo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1호] 승인 2017.07.19  11:27:2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인하대병원이 SK와이번스 박정권 선수와 '행복드림 홈런'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올해도 진행한다.

인하대병원(원장 김영모)이 인천 문학경기장에서 SK와이번스 야구단과 함께 '행복드림 홈런'프로그램의 시작을 알리며 지역사회에 행복과 사랑의 가치를 전파했다.

2015년부터 진행해온 본 프로그램은, SK와이번스를 대표하는 내야수 박정권 선수가 올해 정규시즌 동안 기록하는 홈런 수만큼 인하대병원과 SK와이번스 구단이 함께 지역사회 저소득 소외계층 및 소아암 환우들의 치료비를 지원해주는 사회공헌활동이다.

박정권 선수는 "매년 인하대병원과 함께 하는 뜻 깊은 행사를 통해 아이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선물해줄 수 있어서 기쁘다. 올해도 어김없이 영광스런 기회를 얻게 되었는데, 인천을 대표하는 스포츠 구단의 야구선수로서, 더 많은 아이에게 행복을 전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영모 원장은 "박정권 선수와 SK와이번스의 선전을 진심으로 응원한다. 인하대병원과 SK와이번스 구단은 2008년 이후, 팬사인회 개최 등의 이벤트를 통한 깊은 인연을 자랑하는데, 많은 환우를 대표해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인하대병원과 SK구단이 지속적으로 인천 지역사회에 행복과 감동을 선물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박선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