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학철, 김나영, 변석수 교수 과학기술우수논문상 수상
장학철, 김나영, 변석수 교수 과학기술우수논문상 수상
  • 박선재 기자
  • 승인 2017.07.18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년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에서 수상
▲ 분당서울대병원 장학철, 김나영, 변석수 교수(사진 좌측부터)

분당서울대병원 장학철(내분비내과), 김나영(소화기내과), 변석수(비뇨기과) 교수가 지난 '2017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에서 진행된 '제 27회 과학기술우수논문상'을 수상했다.

이 상은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가 국내 380여개 과학기술 관련 학술단체로부터 지난 2016년 한 해 동안 국내학술지에 발표된 논문 중 우수논문 각 한 편씩을 추천받아 심사를 통해 수상자를 선정한다.

올해는 이학, 공학, 농수산, 보건 종합 분야에 총 279명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그 중 보건 분야 수상자로는 52명이 선정됐다.

장학철 교수는 대한당뇨병학회로부터 '당뇨병이 있는 노인의 손상된 근육과 고혈당증의 연관성'에 관한 연구논문이, 김나영 교수는 대한암예방학회로부터 '차세대 염기순서분석법에 의한 위액과 위 점막 사이 위내 세균총의 조성'에 관한 연구논문이 수상논문으로 인정받았다.

또 변석수 교수는 대한비뇨기과학회로부터 '특정유전자(BCL2, MCM7, CCNE1)의 증가조절이 두 개의 방광암 세포주의 시스플라틴 저항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논문이 선정됐다.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는 우리나라 과학기술인을 대표하는 과학기술계 대표단체로, 1991년부터 매년 국내 과학기술과 관련된 학술단체와 학회로부터 선정된 최우수 논문 중 각 분야별로 우수 논문을 선정해 '과학기술우수논문상'을 수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